동대문구 새마을부녀회, 코로나19 극복 위한 격려금 기탁

코로나19 대응으로 고군분투하는 동대문구 직원 격려… 100만 원 기탁

민혁재 기자 승인 2021.08.23 20:20 의견 0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 새마을부녀회(회장 신미숙)가 23일 오전 코로나19 대응으로 고군분투하는 동대문구 직원들을 위해 새마을부녀회원의 마음을 담은 격려금 일백만 원을 기탁했다.

이날 동대문구청을 방문한 신미숙 새마을부녀회 회장과 임원들은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을 만나 “1,300여 명의 동대문구 직원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음을 잘 알고 있다”고 직원들을 격려했으며, “코로나19가 하루 속히 안정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직원들을 격려하고 응원해주신 새마을부녀회에 깊은 감사를 전한다”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오른쪽 세 번째)과 신미숙 새마을부녀회 회장(왼쪽 세 번째)을 비롯한 새마을부녀회 임원들이 격려금 기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 한국대학신문방송협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